NEWS & NOTICE

관련소식 및 공지사항

향후 10년간 대졸・전문대졸 인력 792천명 초과공급 전망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5-02-24 15:56
조회
977
대졸인력초과공급_1


향후 10년간 대졸・전문대졸 인력 792천명 초과공급 전망


- 「대학 전공별 인력수급전망」 발표 -


12.15. 고용노동부와 한국고용정보원은 국무회의에서 「2014~2024 대학 전공별 인력수급전망」을 보고하고, 그 내용을 발표했습니다.


이에 따르면, 향후 10년간 대졸 321천명, 전문대졸 471천명 등 대졸과 전문대졸을 합한 792천명의 인력이 노동시장의 수요를 초과하여 공급될 것으로 전망되었습니다.


먼저 인력공급 측면에서는 저출산 등의 영향으로 학령인구가 감소하면서, 대학졸업생과 전문대 졸업생이 지속적으로 감소할 것으로 전망되었습니다.


한편, 구인 인력수요완만한 경제성장 등으로 꾸준히 발생할 것으로 전망되는데, 특히 공학계열, 사회계열의 수요가 크게 발생하고, 학령인구 감소 등으로 사범계열 수요는 적을 것으로 전망되었습니다.


이와 같은 수요와 공급의 영향으로 인력의 초과공급 상태는 꾸준히 감소할 것이지만, 앞으로 10년간은 여전히 초과공급상태가 지속될 것으로 전망되었습니다.


대졸인력초과공급_2


전공계열별로 보면, 대학의 공학계열과 의약계열, 전문대의공학계열과 인문계열에서는 인력의 초과수요가 발생하고, 그 이외의 전공계열은 모두 인력 초과공급이 전망됩니다.


특히 대학의 사회계열과 사범계열, 전문대의 사회계열과 자연계열의 초과공급이 클 것으로 보입니다.



대졸인력초과공급_3


대학의 전공을 세분화해서 보면, 경영‧경제, 중등교육, 사회과학 등은 초과공급, 기계‧금속, 전기‧전자, 건축 등은 초과수요로 전망되었습니다.


대졸인력초과공급_4


전문대학의 경우에는 사회과학, 생활과학, 음악 등은 초과공급, 무용‧체육, 전기‧전자, 컴퓨터‧통신 등은 초과수요로 전망되었습니다.


대졸인력초과공급_5


고용노동부는 이상의 전망결과를 토대로 ▴노동시장 초과공급에 따른 미스매치 최소화 ▴차별화된 미래인재 양성정책 ▴진로지도, 전공 선택 시 참고 ▴외국인력 도입과 국내 노동시장이 조화를 이룰 수 있도록 시스템 정비 등을 시사점으로 제시하였습니다.


한편 고용노동부는 이번 대학 전공별 세분화 된 인력수급전망은 금년에 최초로 시행한 것으로 전망 결과의 정확성을 높이기 위해 관련 전문가, 종사자 등의 의견을 적극 반영했지만, 전공과 무관하게 취업하는 경우도 있고, 신뢰성 높은 세부 전공별 노동시장 통계도 충분하지 못한 한계가 있었다며, 앞으로 통계기반 확충, 전망방법론 보완 등 전망의 예측력을 높이기 위해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 고용노동부